jeju

제주도 다녀왔습니다.

5월 30 ~ 6월 1일

이렇게 메르스로 시끌벅적할 줄은 몰랐습니다.
작년 10월에 마일리지로 예약한 항공권을 예약할 즘엔 이번 여행이
태교여행이 될 줄은 생각지도 못했지만 즐거운 여행이었습니다.

8월 초 출산을 앞두었기에 많은 곳을 도보로 이동하긴 힘들었습니다.
에버노트에 많은 음식점, 여행지, 커피숍 등을 정리했지만,
첫날 비가 와서 아쉬움이 남았습니다.

  • 한화 아쿠아플라넷은 시설도 자리도 참 좋았습니다.
  • 제주 코코몽 에코파크는 경치도 좋고 시설도 좋고 최고였습니다.
  • 제주 여행은 “쿠폰통” 이라는 통합쿠폰으로 결재도 간편했고요.
  • 제주 맛집들은 음식값이 인터넷 리뷰와는 차이가 있습니다.
    몇 달사이 메뉴가 사라지던지 음식값이 오르던지..
  • 경차로 즐긴 3인 가족의 2박3일 유류비는 3만7천원 나왔습니다.
  • 새마을 금고에 계좌가 있다면 저렴한 비용으로 새마을금고 제주연수원에 숙박 할 수 있습니다.
    단 계좌 본인이 꼭 있어야 합니다.
  • 제주 놀맨 문어 라면을 먹고 한가하게 봄날 카페에서 커피한잔을 마시며 제주바다를 구경하는 건
    참 힘든일 같습니다. 제주 놀맨의 오픈시간은 11시. 그 전부터 사람이 바글바글 Orz
  • 그래서 제주 요리하는 목수의 집에서 미친 버거와 짬뽕을 먹었습니다.
    버거는 마음에 들고 짬뽕은 중국집에서 먹자는 결론.
  • 그리고 근처 제주 망고 레이는 만족합니다만 가격은…
  • 아들이 좋아해서 공룡랜드를 갔습니다만… 시설이 많이 노후화 돼서 아쉽습니다.

제주는 갈 때마다 참 좋은 것 같습니다.

@yoojihun님이 게시한 사진님,

#vscocam #family #jeju #bomnal #cafe 엄마와 아들 서로 마주보며.

@yoojihun님이 게시한 사진님,

@yoojihun님이 게시한 사진님,